공지사항

부산광역시 학생 감염병 예방 소식지(2024년 7월)

작성일
2024-07-02 13:21:23
작성자
보건행정과
조회수 :
505

2024년 7월 부산광역시 학생 감염병 예방 소식지

수족구병 증가! 수족구병은 여름에, 영유아에게서 주로 발생해요

수족구병 증상 : 발열, 입속과 손발에 물집

1. 마스크 쓰고 기침 예절 지키기 : 기침할 때 휴지나 옷소매로 입, 코 가리고 하기
2. 청결한 환경 유지하기 : 아이들이 가지고 놀던 장난감, 놀이기구, 집기 등 소독하기
3. 즉시 진료받고 등원, 등교 중지하기 : 증상이 의심되면 즉시 병원 방문, 등원, 등교하지 않기
4. 올바른 손 씻기 : 흐르는 물에 비누로 20초 이상 문지른 후 씻기

전문가가 알려주는 예방법
최수한 부산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부산광역시 감염병관리지원단 자문위원

수족구병은 손과 발, 입안의 물집이 특징인 급성 바이러스 감염입니다. 여름철에 흔하고 주로 어린 소아에서 발생합니다. 바이러스는 환자의 대변을 통해 배출되어 손, 물건 등을 오염시키고 다른 사람의 입으로 다시 들어가는 방식으로 주로 전파됩니다. 또한 환자의 침이나 호흡기 분비물, 물집의 진물을 통해 전파되기도 합니다. 유치원, 어린이집, 놀이방 등 영유아가 밀접하게 접촉하는 곳은 바이러스가 쉽게 전파되어 수족구병이 집단적으로 발생하기도 합니다. 수족구병 예방을 위해서는 손 위생(손 씻기)이 매우 중요하며, 대변으로 바이러스가 수 주간 배출되기 때문에 기저귀 교체 후 손 위생이 특히 강조됩니다. 영유아의 장난감, 놀이기구, 집기 등을 포함한 주변환경 소독도 중요합니다. 유행시기에 아이가 열이 나고, 침을 많이 흘리고, 잘 먹지 못하거나 피부 물집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진료를 받고 감염 여부를 확인해야 합니다. 발열, 피부 증상이 심한 기간 동안에는 등원이나 등교를 하지 않는 것이 권고됩니다.


담당자 :
보건행정과 정소윤 051-419-4901
최근업데이트 :
2023-08-21 10:49:38
만족도 조사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